강동구, 구립미술관 건립 타당성 조사 용역 착수

강동구, 구립미술관 건립 추진으로 주민들에게 문화향유 기회 제공

강동구, 선사유적지와 함께 역사와 문화가 공존하는 문화예술인프라 구축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지난 5일 주민들에게 문화향유 기회를 제공하고 문화예술인프라를 구축하기 위해 구립미술관 건립 기본구상 및 타당성 조사 용역에 착수했다.

강동구에는 문화예술을 가까이에서 접할 수 있는 미술관이 부족한 실정이다. 이에 구는 암사역사공원 내 암사동 132번지 일대에 구립미술관을 건립하기로 결정했다. 향후 미술관이 건립되면 인근 선사유적지와 함께 많은 이들이 찾게 될 역사문화관광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구는 5개월간의 타당성 조사 용역 실시 후 기본계획을 수립하여 문체부 사전평가, 서울시 투자심사, 서울시 도시공원위원회 심의 절차와 설계 및 공사를 완료하여 2023년도 말 개관을 목표로 구립미술관 건립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강동구는 구립미술관 건립을 통해 지역 주민의 일상 속 문화 향유권을 높이고, 예술인들에게 문화 교류와 예술 창조를 위한 공간을 제공하며 구립미술관과 연계된 아동청소년들을 위한 창작 교육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주민들이 가까이에서 역사와 문화를 함께 누릴 수 있도록 구립미술관 건립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앞으로도 지역 주민들이 다양한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문화기반시설을 확충해 나가는데 힘쓰겠다고 전했다.

당신의 성공과 행복을 응원 합니다

잘 되리라

)글로벌희망나눔 권증현 kwon9041@naver.com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