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도시철도 연장‘상생 협력’약속

강동구, 하남·남양주·LH도시철도 연장사업 추진 업무협력 MOU’ 체결

수도권 동북부 교통난 해소 위한 공동 노력 담아

 

서울 강동구(구청장 이정훈)8일 오전 11시 하남시청에서 하남시, 남양주시,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지역의 교통난은 물론, 수도권 동북부 교통난 해소를 위해 도시철도 연장사업 추진 업무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강동구는 현재 중앙보훈병원역~고덕강일1지구에 이르는 도시철도 9호선 4단계 연장사업이 2027년 준공을 목표로 추진 중이나, 이후 강일동까지 연장구간은 제2차 서울시 도시철도망구축계획에 조건부 반영돼 미확정 상태다.

하남시 미사 구간은 국가철도망 계획에 포함됐으나 선행구간 상위계획 미포함, 예비타당성 통과, 재원 확보 문제로 추진이 불확실한 상황이다. 또한, 남양주시는 201812월 정부의 남양주 왕숙 신도시 개발 관련 선 교통 후 입주정책 추진을 위한 철도대책이 부족해 왕숙지구까지 9호선 연장이 반드시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이렇듯 관련 현안을 공유하는 3개 지자체와 LH가 광역교통망 구축 핵심인 도시철도 연장에 공동 노력하자며 손을 잡았다. 4개 단체장은 강동구 고덕강일1지구~하남 미사~남양주 왕숙까지 이어지는 도시철도 연장사업의 성공적이고 실제적 추진을 위해 상호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협약에는 도시철도 연장사업의 최적 노선선정 남양주 왕숙지구 광역교통개선대책 반영 철도 상위계획 반영 도시철도 연장사업 조기 개통 등을 위해 공동으로 노력한다는 내용을 담았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하남시, 남양주시와는 주민 생활권이 긴밀하게 연결돼 있는 만큼, 3개 지자체와 LH가 힘을 합쳐 함께 상생하는 교통 인프라를 마련하고, 주민들에게 편리한 교통복지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당신의 성공과 행복을 응원 합니다

잘 되리라

)글로벌희망나눔 권증현 kwon9041@naver.com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