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무인민원발급기, 카드결제로 시행

 

강동구, 무인민원발급기 신용카드·모바일 간편결제 서비스 시행

민원서류 발급 수수료 결제수단 다양화로 고객편의 높인다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현금결제만 가능했던 무인민원발급기에 신용카드 및 모바일 간편결제 서비스를 도입해 시행 중이다.

무인민원발급기는 관공서를 방문하지 않고 가까운 곳에서 민원서류를 발급받는 간편함이 주목적임에도 불구하고, 현금으로만 수수료를 납부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이에 구는 지난 3월 현금뿐만 아니라 신용·체크카드와 모바일(삼성페이)로도 수수료 결제가 가능하도록 무인민원발급기의 시스템을 개선했다.

현금·카드·모바일 결제가 가능한 무인민원발급기는 총 13대로, 강동구청, 강동구보건소, 강동세무서, 암사·고덕·천호·둔촌동·길동·굽은다리·상일동역, 강동경희대병원, 중앙보훈병원, 강동성심병원 등에 위치한다.

현금결제 무인민원발급기는 총 6대다. 강일·천호암사상일·길동 주민센터 내 위치하는 발급기의 경우 빠른 시일 내에 결제방식을 개선할 계획이지만, 강동구청 1층에 있는 부동산·법인등기부등본·법인인감 전용발급기는 운영체제가 달라 향후에도 현금으로만 결제해야 한다.

구 관계자는 무인민원발급기를 신용카드와 모바일로 결제할 수 있게 되며 이용주민들의 만족도가 크게 늘었다. 앞으로 모바일 간편결제 서비스 종류를 확대하는 등 결제수단을 다양화해 고객편의 중심의 행정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당신의 성공과 행복을 응원합니다

잘 되리라

 

)글로벌희망나눔 권증현 kwon9041@naver.com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