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사회적경제기업 160개소에

마스크 36천장 지원

강동구, 사회적경제기업에 100, 근로자 120장씩 마스크 지원

강동구 사회적기업협의회,, 더 어려운 이웃을 위한 마스크 나눔으로 사회적 가치 실현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매출감소와 경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회적경제기업 160개소에 마스크 36천장을 지원했다.

구는 마스크 착용 의무화에 맞춰 사회적경제기업 현장에서의 코로나19 확산 예방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사회적경제기업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마스크 지원을 추진하게 됐다.

이번에 전달된 마스크는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인증을 받은 제품으로 지역 내 마을기업, 사회적협동조합, 자활기업 등 사회적경제기업 160개소에 각 100장씩을 지원하며 이에 더해 기업에 종사하는 근로자 1인당 20장씩, 36천장의 마스크가 전달됐다.

마스크는 강동구 천호동에 위치한 사회적경제지원센터(강동구 양재대로 1547, 1)에서 각 기업으로 배부될 예정이다.

한편 강동구 사회적기업협의회는 지원받은 마스크를 지역 취약계층 주민들에게 선뜻 기부해 지역사회 상생을 위한 사회적 기업으로서의 나눔 정신을 실천으로 보여줬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마스크 지원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사회적경제기업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지역사회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을 강화하고 지역사회와 함께 코로나19를 슬기롭게 극복해가겠다고 전했다.

당신의 성공과 행복을 응원 합니다

잘 되리라

)글로벌희망나눔 권증현 kwon9041@naver.com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