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어린이보호구역 과속단속카메라 설치

강동구, 관내 초등학교 15곳에 과속단속카메라 설치

안전한 통학로 조성으로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사고 제로(ZERO)화 추진

 

강동구(구청장 이정훈)는 초등학교 어린이보호구역 내에 과속단속카메라를 설치하여 어린이들에게 안전한 보행환경을 제공한다.

지난 3월 어린이보호구역 내 자동차 주행 속도를 30이하로 제한하는 도로교통법(일명 민식이법’)이 시행되면서 강동구는 교통사고 없는 안전한 등하굣길을 위해 초등학교 주변 도로 등 어린이보호구역에 과속단속카메라를 우선적으로 설치한다.

구는 국비 52천만 원을 투입해 고명초, 신명초 등 15개 초등학교 어린이보호구역에 과속단속카메라 설치 작업을 완료했다.

이번에 설치된 과속단속카메라는 도로교통공단의 인수검사와 시범운영 등의 절차를 거쳐 20211월부터 정상 운영할 계획이며, 운전자의 과속을 사전 예방하여 학교 앞 교통사고를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구는 하반기에 과속단속카메라 미설치 초등학교를 포함해 어린이보호구역 12곳에 단속카메라를 추가 설치할 예정이며, 관내 25개 초등학교에 과속단속카메라를 설치해 어린이들의 보행안전 확보에 만전을 기울이고자 한다.

이와 함께 구는 어린이 통학로 방호울타리 설치, 방범용 CCTV 및 옐로카펫 설치, LED 표지판 교체 등 교통안전시설물도 정비하여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사고 제로(ZERO)화에 앞장선다.

당신의 성공과 행복을 응원 합니다

잘 되리라

)글로벌희망나눔 권증현 kwon9041@naver.com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