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27일 ‘재활용 프리마켓’ 오픈

상일동 어울마당에서 10~14

중고장터, 프리마켓, 업사이클 체험부스 등자원 순환 문화 확산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오는 27() 오전 10~오후 2시 상일동 어울마당(동남로 888, 강동경희대병원 앞)에서 재활용 프리마켓을 연다.

재활용 프리마켓은 자원 재사용과 나눔의 즐거움을 공유하는 소통의 장이다. 지난 527일과 1015, 구청 열린뜰 개장에 이어 이번에는 더 넓은 장소로 옮겨 개장한다.

중고장터와 프리마켓, 체험부스 등을 운영하며, 주민 누구나 판매자이자 나눔의 주인공으로서 참여할 수 있다. 핸드메이드 신상품과 중고잡화를 착한 가격에 사고파는 것은 물론, 환경시민단체와 연계한 업사이클 체험부스에서 폐 아이스팩을 활용한 방향제 만들기, 아이스팩 재사용 캠페인 사진전을 즐길 수 있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자원 순환의 중요성을 체감하는 코로나 시대, 재활용 프리마켓이 이웃과 함께 자원 선순환과 나눔을 실천·활성화하는 장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참가자 체온 측정, 부스 간 거리 두기, 참가자 체온 측정, 마스크 착용, 손소독제 비치 등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며 운영한다.

당신의 성공과 행복을 응원 합니다

잘 되리라

)글로벌희망나눔 권증현 kwon9041@naver.com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