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사랑상품권 150억 원 추가발행

강동구, 오는 17() 오전 10시부터 모바일앱에서 판매

150억 원 규모로 추가 발행, 7% 상시할인 적용

올해 처음 발행을 시작해 지난 4월 완판됐던 강동사랑상품권이 돌아온다.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강동사랑상품권(모바일)을 오는 717() 10시부터 판매한다.강동사랑상품권은 지역 내 제로페이 가맹점에서만 사용가능하고 대형매장이나 사행성 업종에는 사용이 제한되어 있어 지역 소상공인 매출 증대에 큰 도움을 주고 있는 지역사랑상품권이다.

올해 115일부터 100억 원 규모로 판매를 시작해 주민들의 뜨거운 호응으로 조기 완판을 이뤄냈다. 이후 주민들의 지속적인 추가발행 요청과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상권 살리기 차원에서 150억 원 규모로 추가 발행하고 상시할인 7%로 적용해 판매를 시작한다.

강동사랑상품권은 11개의 모바일앱을 통하여 구매 및 사용할 수 있다. 구매권의 80% 이상을 사용하면 나머지 금액에 대한 환불이 가능하다. 상품권의 사용기한은 구매일로부터 5년 이내이며, 7% 할인율을 적용한 1인당 구매한도는 731일까지는 100만원, 81일부터는 70만원으로 하며, 선물권을 포함한 1인당 월 보유한도는 200만원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상공인들에게 큰 보탬이 되는 강동사랑상품권을 많이 애용해 주시길 부탁드린다. 우리구는 앞으로도 소상공인지원 및 지역경제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당신의 성공과 행복을 응원 합니다

잘 되리라

)글로벌희망나눔 권증현 kwon9041@naver.com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