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키즈트리엔날레2020 온·오프라인 동시 개막

1022() 2시부터 강원국제예술제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온라인 채널 생중계

온라인 개막식을 시작으로 명사토크, 참여작가 아트클래스 등 풍성한 온라인 콘텐츠 송출

현장 전시 사전예약제 운영, 주말 90% 이상 매진, 홈페이지와 온라인 전시관 통한 관람도 가능

 

 

강원도(도지사 최문순)가 주최하고 ()강원문화재단(대표이사 김필국)과 홍천군(군수 허필홍)이 공동주관하는 강원키즈트리엔날레2020’1022() 오후 2시 온·오프라인 동시 개막한다고 20일 밝혔다.

위드(with)코로나 시대, 온라인 개막식 유튜브로 개최

코로나 19 환경에서 분주하게 개막을 준비해 온 강원국제예술제는 개막식과 온라인 전시관 등 온라인으로 진행하는 프로그램과 사전예약제로 운영하는 오프라인 전시 공간을 공개하며 두 방식으로 관람객을 맞이하게 됐다.

온라인 개막식은 강원국제예술제 운영실에 현장 스튜디오를 설치하고 우병렬(강원도 경제부지사), 강금실(강원문화재단 이사장), 박종관(한국문화예술위원회 위원장), 유인택(예술의 전당 사장), 송승환(PMC 총예술감독) 등 축하 인사 및 사전 제작 영상을 강원국제예술제 유튜브 공식 채널을 통해 송출한다.

개막 축하공연은 가수 인순이와 해밀학교 학생, 강원도 어린이들의 비대면 온라인 퍼포먼스거위의 꿈합창 및 홍천남산초등학교 아카펠라팀 한셈가온의 촛불하나뮤직비디오가 준비된다.

구 탄약정비공장, 와동분교, 홍천미술관을 둘러볼 수 있는 한젬마 예술감독의 온라인 전시 투어 영상은 이번 개막식에서 최초 공개되며 어린이들이 참여한 강원키즈트리엔날레2020 공식 뮤직비디오와 국제어린이 미술공모전 수상작 30편도 함께 소개된다.

신지희 강원국제예술제 운영실장은코로나19 상황을 맞아 개막식을 온라인으로 준비했다. 전시현장은 행사 기간에 구애됨이 없이 지속 가능한 예술 공간으로 구성하였으며 이를 온라인으로 연계하여 온·오프라인 콘텐츠를 동시에 충실히 준비하여 축제의 시간과 공간을 확대하였다.”현장의 경우 관람객과 작가의 안전을 고려하여 사전예약제를 운영하는 등 안전에 만전을 기하였다.”고 강조했다.

비대면 중심 콘텐츠 강키트 명사 톡톡아트클래스

풍성한 온라인 콘텐츠로 주목

강원키즈트리엔날레2020은 코로나19 상황에서 개최되는 어린이 행사인 만큼 기획 단계부터 비대면 사회 상황에 맞추어 발빠르게 온라인 콘텐츠를 구성했다.

이번 행사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맞는 온라인 프로그램으로 일반적인 전시 콘텐츠 전달이 아닌 라이브 스트리밍을 통한 양방향 소통이 가능하도록 했다.

행사 기간 동안 와동 분교에 임시 스튜디오가 설치되고 매일 오전 11시부터 4시까지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라이브 스트리밍 형태로 프로그램이 송출된다.

온라인 전시 투어, 참여작가가 직접 진행하는 아트 클래스, 명사와 함께하는 토크 등 차별화된 어린이시각예술프로그램들이 편성된다.

··트 명사 톡에서는 한젬마 예술감독이 어린이 미술, 창의교육 등 참여 명사들과 함께 평소 관심 분야의 이야기를 통한 정보 및 노하우를 전달한다. 배우이자 사진 작가로 유명한 이광기, 아나운서 손미나, 배우 윤석화, 콘텐츠 크리에이터로 유명한 대도서관 등 17명의 명사를 만나볼 수 있다.

매일 오전11, 오후1시에는 아트클래스가 실시간 운영된다. 전시 참여 예술가들이 직접 생방송으로 ZOOM(온라인 화상 회의 시스템)에 초대된 어린이와 체험수업을 진행한다. 사전에 체험재료 공지를 하고 유치원이나 초등학교에서 수업대체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예술감독이 읽어주는 전시장도 준비된다. 예술감독에게 직접 듣는 특별한 작품 감상법부터 공간 해설까지 포함한 온라인 전시투어다. 작품에 대한 궁금증은 채팅창을 통해 실시간으로 소통할 예정이다.

한젬마 예술감독은 일반적인 전시 콘텐츠 전달이 아닌 라이브 스트리밍을 통한 양방향 소통으로 작가, 관람객, 기획자 간의 거리를 좁히고 작가의 예술세계를 경험하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했다.”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걸맞는 프로그램으로 행사장 방문 없이도 모든 관람객들이 손쉽게 전시를 관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현장 전시 사전예약제 오픈, 주말은 매진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하향에 맞춰 코로나19로 지친 사람들에게 문화예술을 통한 교육과 휴식 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강원키즈트리엔날레2020가 열리는 홍천군 일대 3곳의 전시장을 오픈했다.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입장객 수에 제한을 뒀다. 장소별로 한 회당 30, 하루 630명 사전 시간 예약제로 운영된다. 사전예약시스템 오픈 7일 만에 주말은 주말은 90% 이상 매진됐다. 네이버 예약 서비스(https://booking.naver.com/ “강원국제예술제검색)를 통해 예매 가능하다.

현장방문 관람객은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른 클린강원패스포트, QR코드 출입 명부 등록, 발열 체크, 간격 두며 줄서기, 손 소독, 마스크 착용 등 전시장 방역 절차를 거쳐야 한다.

강원키즈트리엔날레2020’은 강원도 주최, 홍천군, 강원문화재단, 홍천문화재단 주관으로 1022()부터 118()까지 18일간 홍천군 구.탄약정비공장과 와동분교, 홍천미술관 일대에서 열린다.

 

당신의 성공과 행복을 응원 합니다

잘 되리라

)글로벌희망나눔 권증현 kwon9041@naver.com

 

Don`t copy text!